고객지원센터


월-금 11:00 - 17:00

점 심 12:00 - 13:00


계좌안내


국민 042601-04-214783

농협 352-1311-4757-13

우리 1005-403-898374 예금주 남성우

                     

  • 옵션정보

    추천

    [중고] Lanvall / Auramony (S5009)


    기본 정보
    상품명 [중고] Lanvall / Auramony (S5009)
    제조국 KOREA
    제작사 시완레코드
    판매가 33,000원
    가격(20%할인) 26,400원
    상품코드 P000BVIU
    매체 CD
    수량 수량증가수량감소
    재고 수량 1개
    공급사
    공급사 공급사 바로가기
    판매사 정보
    이벤트
    상품 옵션
    옵션 선택

    최소주문수량 1개 이상 / 최대주문수량 0개 이하

      사이즈 가이드
  • 선택하신 정보

    수량을 선택해주세요.

    옵션선택 박스를 선택하시면 아래에 상품이 추가됩니다.

    개인결제창을 통한 결제 시 네이버 마일리지 적립 및 사용이 가능합니다.

    상품 목록
    상품명 상품수 가격
    [중고] Lanvall / Auramony (S5009) 수량증가 수량감소 26400 (  )
    총 상품금액 0 (0개)

    할인가가 적용된 최종 결제예정금액은 주문 시 확인할 수 있습니다.

  • 총 합계




1. Overture - Transcending Into The Light
2. Red - My Will Is My Way
3. Orange - Cogito Ergo Sum
4. Blue - The Path Of Love
5. White - Reflections In The Mirror
6. Violet - The Mystic Charm
7. Yellow - Brainstorm Dancer
8. Green - A Midsummernights Stream
9. Epilogue - Like A Rainbow

 

새벽공기처럼 신선한고 상쾌한 음악이 어디 없을까? 2년 동안 "아침이 오는 소리"라는 프로그램을 연출하면서, 아침 어울리는 음악들을 찾아 음악 사냥을 뛰어들었다. 전혀 관심에 두지 않았던 음반들을 다시 꺼내 들으면서, 그 속에서 가끔 만나게 되는 좋은 음반들에게 "그 동안 무관심해서 미안했어!" 라고 사과인사를 보내기도 했다.
오래 전에 수집했지만, 한 번도 Player위에 올리지 못하고 있다가 발견한 보석들 중에는 Jean Marie Sens의 동화와 같은 앨범들도 있었다. 아름다운 커버 위에 먼지가 뽀얗게 덮여 있었지만, 한 번도 바늘을 얹지 않았으니, 그 소리 울림이 얼마나 좋았으랴? 그 중에 Lanvall의 두 번째 앨범 [Auramony]도 뒤늦게 그 진가를 알게되었는데, 다름 아닌 4년 전, Lanvall이 직접 보내준 Sample CD였다.

아마도 일에 쫓길 때 받았던 CD Sample이었을 것이다. 당시에는 이름도 낯설고, Gandalf가 Guest로 참여하고 있음을 내세운 신출내기쯤으로만 여겼던 것 같다. 커버만 보고 구석에 쳐박아 두었다가, 우연히 나의 음악사냥에 걸리게 된 Lanvall의 본 환상적인 음악은, 이제 내가 가장 많이 즐겨듣는 애청곡이 되어버렸다. 프로그램의 Signal이었기때문에 지난 1년 동안 거의 매일 들었으니까..! Lanvall의 음악이 FM 프로그램에 Signal로 사용된 것은 인기 탤런트 채시라 씨가 진행하던 그대 곁에 채시라입니다"라는 프로그램이었다.

담당 PD였던 후배의 요청으로 Lanvall의 데뷔앨범에 담긴 'Ageless Beauty'라는 곡을 추천해주었는데, 그 친구뿐만 아니라 진행자도 그 곡을 무척 마음에 들어했다. 그 프로그램이 막을 내리던 날, 나는 Lanvall의 데뷔앨범을 좋은 추억으로 간직하라고 건네주었다. 그후 15년만에 복귀한 25시 프로그램 "음악 천국"에서 나는 본작의 'Blue(The Path of Love)'라는 곡을 시그널로 내 걸었다.

이 곡은 이제 한사람만의 애청곡 이 아니다. 위에서 언급했던 아침프로 뿐만 아니라 밤 프로, 새벽 프로에서도 리퀘스트가 끊이지 않고 있었기 때문에, 'Blue(The Path of Love)'는 이미 대중적으로 널리 알려진 곡이 되어 있었다. 사실, Lanvall이 발표했던 총3매의 앨범들 을 이렇게 국내 라이센스로 소개하게 된 것도 바로 이 곡 때문이라 할 수 있다.

Lanvall은 누구인가?

"오스트리아 Vienna 출신의 뮤지션 Lanvall입니다...! 그 동안 그에 대한 Information이 거의 없었기 때문에, 그를 자세히 소개할 수는 없었다. 그를 소개할 때면 마치 이태리 뮤지션 Sanguliano의 전철을 밟고 있는 듯 싶었다. 그의 본명은 약자 A.R.S.로 알려진 Arne R.Stockhammer로 추측되어진다. 최근 그가 직접 보내온 Fax의 ID를 살펴보니 Stockhammer라는 이름이 보인다. 따라서 그의 본명이 Arne R.Stockhammer임이 확실한 것 같다. Lanvall이라는 예 명은 아일랜드 신화에 나오는 영웅이름이다.


Lanvall은 7세부터 Classic의 길을 걷기 시작했는데, 19세 때까지 오스트리아 Linz에 있는 음악학교에서 피아노를 전공했다. 그러나 그가 Guitar에 매료되면서 그의 음악적 운명은 커다란 전환점을 맞게 된다. 결국, 순수예술계를 떠나 Rock계에 입문하게 되는 것이다. 몇 년간, 비엔나에 있는 American Institute of Music에서 Electric Rock Guitar를 연구했고, 이로부터 Classic에서 영감을 얻은, 강렬하고 멜로티컬한 새로운 Guitar주법들을 개발해내었다. 그는 Bruckner, Chopin, Vivaldi와 Paganini와 같은 클래식 작곡가들뿐만 아니라 Dream Theater, Royal Hunt, Shadow Gallery와 같은 Rock그룹들 그리고 Gandalf와 Vangelis와 같은 뮤지션들의 음악에 크게 영향을 받았다.

1993년, 그는 'Guitarian Dreams'와 'Memory Lane'이라는 두 곡을 완성, Demo Tape을 만들어 전세계의 음반관계 자들에게 보냈는데, 이 첫 작품들에는 A.R.S.라는 자신의 이름 약어를 사용했다. 이 첫 작품들에 독일의 작은 레이블 "Music is Intelligence/WMMS"가 관심을 표명했고, 이듬해인 1994년 Lanvall은 계약을 체결하게 된다. 그리고 그해 크리스마스 이브에 대망의 데뷔 앨범 [Melolydian Garden]을 발표했다. 데뷔 앨범이 발매되기 앞서, 그는 어떠한 이름으로 앨범을 발표해야 될지 고민하다가 결국, 그가 무대 위에서 사용한 바 있던 Lanvall이라는 이름으로 데뷔작을 발매하게 된 다. 데뷔앨범 [Melolydian Garden]은 예상외로 좋은 평가를 얻었다.

1995년, 유럽 특히, 네덜란드에서 지명도가 높았던 다중악기주자 Gandalf가 자신의 Live Band와 함께 네덜란드의 Nijmegen와 오스트리아 Vienna의 큰 교회에서 두 차례의 커다란 공연을 열었는데, 이때 Lanvall이 Guest Musician으로 초대되었다.

이러한 인연으로 Lanvall은 Gandalf의 공연에서 함께 했던 뮤지션들을 그의 두 번째 앨범 제작에 참여시킨 다. 같은 해 10월부터 11월까지 두 번째 앨범 [Auramony]는 독일 Stuttgart 근교에 위치한 Roxanne Studio에서 녹음되어, 오스트리아 Segull Studio에서 마무리되었다.

웅장한 코러스 파트(32명의 Viva Musics 합창단)는 오스트리아 Altenberg에서 Lanvall의 지휘아래 별도로 녹음되어져, 엔지니어 Davide Piai에 의해 정교하게 혼합되었다. 본작에는 Lanvall(Guitars, Pipe Organ을 비롯한 각종 Keyboards, Mandolin)을 주축으로 두 명의 독일 스튜디오 뮤지션들 그리 고 초대손님으로 Gandalf와 그의 플룻 연주자 Peter Aschenbrenner가 참가하고 있다. 두 번째 앨범 "Auramony"는 앞서 발매된 데뷔작과 후에 발매되는 세 번째 앨범보다 완성도가 높은 그의 최고작으로 전 세계의 비평가들의 호평을 받았다. 1996년, Lanvall은 Gandalf의 순회공연에 또다시 초대되어, 함께 연주를 했고 그 이듬해인 1997년 8월부터 11월까지 세 번째 앨범 [The Pyromantie Symphony]를 녹음한다. 그후 Lanvall은 자신의 솔로 활동과 병행하여, 여성 싱어를 내세운 Edenbridge라는 메탈 그룹을 이끌며, 1999년 데넬앨범 [Sunrise in Eden]이라는 앨범을 발표했다.

[Auramony(색채로 부터 풍기는 은은하고 조화로운 향기)] Auramony는 Aura와 Harmony의 합성어이다. 사전적 의미로 Auro는 은은한 향기를, Harmony는 우리가 잘 알고 있듯이 배색의 조화(Congruity)나 멜로디와 리듬에 대한 화성을 뜻한다. 한마디로 본작 [Auromony]를 정의한다면 Lanvall이 표현한 색깔에 대한 음악적 해석이다. 앨범 뒷면에 파도처럼 그려져 있는, 무지개의 여러 가지 색깔들과 그것들이 지니고 있는 독특한 의미를 음악적으로 표현한 Concept앨범인 것이다. 엄숙하게, 긴장감과 함께 파도처럼 밀려오는 'Overture(서곡)'는 110초간의 여정을 끌어내고 화려한 코러스로 변신한다. 이 부분이 암흑 속에서 꿈틀거리고 있던 여러 색깔들이, 빛을 받아 여러 가지 색채를 뿜어내기 시작하는 부분이다. 여기에서 대규모 편성의 혼성 코러스 Viva Musica의 첫 등장은 매우 드라마틱하다.

두 번째 곡 'Red(My will is my way)'는 빨강색이 지닌 "의지"를 표현하는 듯, 빨강색처럼 강렬한 이미지의 Electric Guitar가 주도권을 잡고있다. Ergo Sum이라는 프랑스 그룹도 있었지만 라틴어 Cogito Ergo Sum(생각한다 고로 존재 다)라는 부제를 달고있는 세 번째곡
'Orange'는 격정적인 색채들을 잠시 가라앉히며, 휴식을 갖는 느낌을 주는 동시에 앞으로 펼쳐질 사건에 대한 긴장감을 미묘한 분위기로써 전달하고 있다. 첫 등장하는, 안개와 같은 플룻 연주와 넓은 공간으로 흩어지는 혼성 코러스가 이채롭다.

"The Path of Love-부제를 담고 있는, 사랑의 오솔길"이라는 네 번째 곡 'Blue'는 본작에서 가장 돋보이는 곡이다. 한마디로 Lanvall만이 지닌 독특한 개성을 모두 쏟아 부은 작품이라고 할 수 있다. 사랑하는 애인(Sabine)이 선물한 뮤직박스를 열었을 때의 그 신비감을 표현하려고 했던 것일까? 곡이 열리자마자 맑고 아름다운 멜로디가 흘러나오고, Electric Guitar와 Slow Tempo의 드럼이 전개된다. 그리고 환상적인 혼성 코러스가 공간을 가득 채운다. 천상의 코러스에 응답하듯 꿈틀거리는 Electric Guitar 한마디로 "Love is Blue.. Blue is the path of Love"이다.

너무 성스러워서 종교적인 분위기가 지배적인 'White(Reflections in the Mirror)'가 사랑의 오솔길 후에 흐른다. 잔잔한 New Age풍의 이 곡을 듣고 있노라면, 붓에 물감을 묻히기 직전, 물끄러미 하얀 캠퍼스를 들여다보고 있는 느낌이다. 캐논 (Canon)풍의 평화로운 'White'가 퇴장하고 나면, 커다란 긴장감을 몰고오는 'Violet(The Mystic Charm)'이 등장한 다. Gandalf의 Sitar연주 때문인지 이 곡은 Gandalf의 색채가 매우 강하다. 코러스만 배제한다면 전형적인 Gandalf의 작품이라 말할 수 있다. Violet이란 곡에서 Gandalf가 Sitar로 연출한 몽롱한 분위기는, Lanvall의 Electric Guitar. Madolin연주로 변형되어 'Yellow(Bralnstorm Dancer)'의 초반부까지 이어지고 있다.

Yngwie Malmsteen에게 강 한 영향을 받은 Lanvall의 Electric Guitar 연주가 중, 후반부에 불을 뿜는다. 크라이막스 부분에 혼성 코러스가 합류, 불은 화려한 불꽃으로 변한다. 정신세계의 화려한 불꽃 축제 'Yellow'가 막을 내리고 나면, 평온한 '녹색(Green)'물결이 잔잔하게 울려 퍼진다. "한 여름밤의 시내"라는 부제 때문에 한 여름밤에 즐겨 Play 했던 곡, 우리의 마음과 정신세계를 맑게 해 주는 곡이다.

후반부 'Green'의 Pipe Organ연주는 마지막 곡이자 본작의 총괄편이라 할 수 있는'Epilogue(Like a Rainbow)'로 자연스럽게 연결되며 대단원으로 향한다.

  • 주문/배송/교환안내더 자세한 내용은 고객센터로 문의하세요

  • 상품결제정보

    [결제안내]


    * 결제수단 : 무통장입금 / 신용카드 / 휴대폰결제 / 네이버페이


    * 고액결제의 경우 안전을 위해 카드사에서 확인전화를 드릴 수도 있습니다.

      확인과정에서 도난 카드의 사용이나 타인 명의의 주문등 정상적인 주문이 아니라고 판단될 경우 임의로 주문을 보류 또는 취소할 수 있습니다.   


    * 무통장입금의 경우 주문후 4일 안에 입금확인이 되지않을경우, 주문은 자동 취소 될 수 있습니다.

      주문 후 반복적으로 온라인 입금을 이행하지 않는 경우 임의로 회원자격을 철회 할 수 있습니다.


      입금확인은 입금자명과 입금하시는분 성함이 같아야만 자동확인 시스템이 이루어집니다.

      (혹, 입금자명과 입금하시는 분의 성함이 다를 경우 연락 바랍니다)

     

      뮤직메이트 02-433-4714 또는 1:1 게시판에 글 남겨 주시기 바랍니다


  • 배송정보

    배송 방법 : 택배

    배송 지역 : 전국지역

    배송 비용 : 2,500원

    배송 기간 : 2일 ~ 5일

    배송 안내 :

    - 배송방법 : 한진택배
    - 배 송 료 : 3만원미만 구매시 2,500원
                 3만원이상 구매시 무료배송

    - 산간벽지나 도서지방은 별도의 추가금액을 지불하셔야 합니다.

      고객님께서 주문하신 상품은 입금 확인후 배송해 드립니다.
      다만, 상품종류에 따라서 상품의 배송이 다소 지연될 수 있습니다.

  • 교환 및 반품정보

    [접수방법]
    - 상품을 공급 받으신 날로부터 7일이내에 전화 02-433-4714 또는 1:1 게시판으로 문의 주시기 바랍니다
    - 원칙적으로 오배송 또는 제품의 심각한 문제가 있는 경우, 배송료는 뮤직메이트에서 부담합니다.
    - 택배의 경우, 뮤직메이트에서 직접 택배사에 수거 접수해드리거나, 상담을 통해 진행합니다

    교환 및 반품이 불가능한 경우
    - 고객님의 책임 있는 사유로 상품 등이 멸실 또는 훼손되는 경우는 반품/교환이 불가합니다.
    - 고객님의 사용 또는 일부 소비에 의하여 상품의 가치가 현저히 감소한 경우 반품/교환이 불가합니다.
    - 자세한 내용은 전화상담 또는 1:1상담 게시판을 이용해 주시기 바랍니다.

    ※ 고객님의 마음이 바뀌어 교환, 반품을 하실 경우 상품반송 비용은 고객님께서 부담하셔야 합니다.

    [배송료]
    변심에 의한 단순 반품 왕복택배비 5,000원
    변심에 의한 부분 반품 교환택배비 2,500원

    반품주소: 서울특별시 광진구 천호대로 506 (군자동) 동서울빌딩 201호 뮤직메이트
  • 서비스문의

    주소 : 서울특별시 광진구 천호대로 506 동서울빌딩 201호 뮤직메이트 전화 : 02-433-4714

 Artist Collectio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