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객지원센터


월-금 10:00 - 17:00

점 심 12:00 - 13:00


계좌안내


국민 042601-04-214783

농협 352-1311-4757-13

우리 1005-403-898374 예금주 남성우

                     

  • 옵션정보

    추천

    [중고] 황보령 / 마치 아무 일도 없었던 것처럼 (As If Nothing Ever Happened/Digipack)


    기본 정보
    상품명 [중고] 황보령 / 마치 아무 일도 없었던 것처럼 (As If Nothing Ever Happened/Digipack)
    제조국 KOREA
    제작사 미러볼뮤직
    판매가 19,900원
    가격(20%할인) 15,920원
    상품코드 P000JNCR
    매체 CD
    수량 수량증가수량감소
    재고 수량 1개
    공급사
    공급사 공급사 바로가기
    판매사 정보
    이벤트
    상품 옵션
    옵션 선택

    최소주문수량 1개 이상 / 최대주문수량 0개 이하

      사이즈 가이드
  • 선택하신 정보

    수량을 선택해주세요.

    옵션선택 박스를 선택하시면 아래에 상품이 추가됩니다.

    개인결제창을 통한 결제 시 네이버 마일리지 적립 및 사용이 가능합니다.

    상품 목록
    상품명 상품수 가격
    [중고] 황보령 / 마치 아무 일도 없었던 것처럼 (As If Nothing Ever Happened/Digipack) 수량증가 수량감소 15920 (  )
    총 상품금액 0 (0개)

    할인가가 적용된 최종 결제예정금액은 주문 시 확인할 수 있습니다.

  • 총 합계




1. 매일 매일 매일 Everyday (feat. 방승철)
2. 마법의 유리병 Dreamer Of Myths (feat. 한희정)
3. 밝게 웃어요 Ladies And Gentleman, Smile! (feat. 송은지)
4. 곤양이 노래 Cat Song (feat. 조용민, 송은지)
5. 어디로 Where To Go (feat. 진선)
6. 마치 아무 일도 없었던 것처럼 As If Nothing Ever Happened (feat. 장경아)
7. Happy Birthday


물기 하나 없이 메마른 한겨울의 나뭇잎을 손에 든 느낌이랄까. 이 앨범의 첫 인상은 그랬다. 아, 어쿠스틱 앨범이 이럴 수도 있구나. 어쿠스틱이면 마냥 듣기 편할 거라는 편견이 은연중에 머릿속에 있었구나. 황보령의 어쿠스틱 작업을 간절히 기다려온 사람 중 하나인 내게, 이 앨범은 꽤 낯설고도 자극적인 기습이었다.

큰 틀에서 보면 그녀는 여전하다. 원형을 그리듯 단순하게 순환되는 모티브, 그리고 무심하게 툭툭 끊어내는 노래, 맥락보다는 이미지를 던지는 화법. 듣는 내내 사람을 끊임없이 긴장시키고, 언어를 서사적으로 나열하기보다는 공간에 붓질을 하는 듯한 느낌도 여전하다. 상대적으로 조용하고 부드러운 흐름을 타는 곡도 마찬가지, 모두 어딘가 미묘하게 어긋나는 비트, 혹은 신경을 긁는 부분이 있다. 글로 치면 주어와 서술어의 위치를 일부러 생략하거나 흐트러트리는 식이다.

그럼 이 앨범을 특징짓는 것은 무엇일까. 크레디트에 줄줄이 찍힌 이름들 그 자체다. 황보령과 함께 했거나 함께 하고 있는 Rainbow99, 서진실, 조용민, 정현서, 진선이 참여했으며, 2집 '태양륜'의 프로듀서였던 장영규가 믹싱을 맡았다. 그 외에 작곡가 방승철, 타악기 연주자 원일, 싱어송라이터 무중력소년, 피아니스트 장경아, 첼리스트 이지영, 소규모아카시아밴드의 송은지, 심지어 한희정처럼 어지간해서는 접점을 찾기 힘든 이름까지 있다. 종합선물세트가 따로 없다.

이들의 흔적은 앨범 곳곳에 독자적으로, 선명하게 빛을 낸다. 그리고 황보령은 이 많은 손님들을 어떻게 맞아야 좋은지 처음부터 너무 잘 알고 있는 것 같다. 누군가와는 불협화음을 조장하고, 누군가와는 자연스럽게 밀착하며, 또 다른 누군가와는 일정한 거리를 두기도 한다. 예를 들어 작곡가 방승철이 선물한 첫 곡 '매일 매일 매일'에서 황보령의 목소리는 참하다 싶을 만큼 순순하다. '마치 아무 일도 없었던 것처럼'에서는 오히려 장경아의 맑고 처연한 피아노 뒤로 보컬이 한 발 물러서 있는 듯한 인상이다. 언어유희 (‘아저-씨발-냄새나’)와 송은지의 코러스가 기묘하게 뒤섞인 '밝게 웃어요'는 스튜디오 레코딩이 아닌 즉흥 퍼포먼스를 연상시키기도 한다.


  • 주문/배송/교환안내더 자세한 내용은 고객센터로 문의하세요

  • 상품결제정보

    [결제안내]


    * 결제수단 : 무통장입금 / 신용카드 / 휴대폰결제 / 네이버페이


    * 고액결제의 경우 안전을 위해 카드사에서 확인전화를 드릴 수도 있습니다.

      확인과정에서 도난 카드의 사용이나 타인 명의의 주문등 정상적인 주문이 아니라고 판단될 경우 임의로 주문을 보류 또는 취소할 수 있습니다.   


    * 무통장입금의 경우 주문후 4일 안에 입금확인이 되지않을경우, 주문은 자동 취소 될 수 있습니다.

      주문 후 반복적으로 온라인 입금을 이행하지 않는 경우 임의로 회원자격을 철회 할 수 있습니다.


      입금확인은 입금자명과 입금하시는분 성함이 같아야만 자동확인 시스템이 이루어집니다.

      (혹, 입금자명과 입금하시는 분의 성함이 다를 경우 연락 바랍니다)

     

      뮤직메이트 02-433-4714 또는 1:1 게시판에 글 남겨 주시기 바랍니다


  • 배송정보

    배송 방법 : 택배

    배송 지역 : 전국지역

    배송 비용 : 2,500원

    배송 기간 : 2일 ~ 5일

    배송 안내 :

    - 배송방법 : 한진택배
    - 배 송 료 : 3만원미만 구매시 2,500원
                 3만원이상 구매시 무료배송

    - 산간벽지나 도서지방은 별도의 추가금액을 지불하셔야 합니다.

      고객님께서 주문하신 상품은 입금 확인후 배송해 드립니다.
      다만, 상품종류에 따라서 상품의 배송이 다소 지연될 수 있습니다.

  • 교환 및 반품정보

    [접수방법]
    - 상품을 공급 받으신 날로부터 7일이내에 전화 02-433-4714 또는 1:1 게시판으로 문의 주시기 바랍니다
    - 원칙적으로 오배송 또는 제품의 심각한 문제가 있는 경우, 배송료는 뮤직메이트에서 부담합니다.
    - 택배의 경우, 뮤직메이트에서 직접 택배사에 수거 접수해드리거나, 상담을 통해 진행합니다

    교환 및 반품이 불가능한 경우
    - 고객님의 책임 있는 사유로 상품 등이 멸실 또는 훼손되는 경우는 반품/교환이 불가합니다.
    - 고객님의 사용 또는 일부 소비에 의하여 상품의 가치가 현저히 감소한 경우 반품/교환이 불가합니다.
    - 자세한 내용은 전화상담 또는 1:1상담 게시판을 이용해 주시기 바랍니다.

    ※ 고객님의 마음이 바뀌어 교환, 반품을 하실 경우 상품반송 비용은 고객님께서 부담하셔야 합니다.

    [배송료]
    변심에 의한 단순 반품 왕복택배비 5,000원
    변심에 의한 부분 반품 교환택배비 2,500원

    반품주소: 서울특별시 광진구 천호대로 506 (군자동) 동서울빌딩 201호 뮤직메이트
  • 서비스문의

    주소 : 서울특별시 광진구 천호대로 506 동서울빌딩 201호 뮤직메이트 전화 : 02-433-4714

 Artist Collection